필리핀, 어디까지 가봤니? (1) '친절한 사람들의 도시' 두마게테(Dumaguete)


필리핀, 어디까지 가봤니?

- '친절한 사람들의 도시' 두마게테(Dumaguete), 실리만대학교

7,000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아름다운 섬나라, 필리핀 하면 어디가 떠오르시나요? 필리핀의 수도 마닐라? 아름다운 해변도시 세부? 보라카이?

지난 2010년 아시안프렌즈는 서울여대와 협력하여 진행하는 GSL 프로그램을 통해 필리핀 두마게티와 인연을 맺었답니다. 매년 2회씩 나눔여행단이 파견되어 필리핀 현지 협력파트너들과의 끈끈한 관계를 형성하고 오는데요, 이번 2016년 여름에는 아시안프렌즈 유지향 간사가 7월6일부터 19일까지 필리핀 두마게테에 다녀왔습니다. 필리핀에 다녀온 유지향 간사의 생생한 경험담과 알찬 정보를 전해드리겠습니다.

#우리에게 친숙한 필리핀

필리핀관광청의 2015년 필리핀 입국 통계자료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필리핀을 방문한 한국인 여행객 수는 총 133만9678명이며, 전년(117만5472명)대비 13.97% 증가했다고 합니다.

그렇게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는 필리핀의 보물같은 곳, 두마게테를 들어보셨나요?

# '친절한 사람들의 도시', 두마게테 (Dumaguete)

▲두마게테 주도(州都) 로고

두마게테는 네그로스 오리엔탈주의 주도(州都)로 2015년 인구조사 통계에 따르면 약 131,377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습니다. 특히 '두마게테'라는 이름은 '친절한 사람들의 도시'라는 뜻을 지녔는데요, 그 이름에 걸맞게 서울여대GSL 필리핀 팀이 두마게테에서 만난 모든 사람들은 아름다운 환영의 미소를 보여주었습니다.

또한 두마게테는 교육의 도시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18개의 공립 초등학교와 8개 공립 고등학교뿐만 아니라 4개의 종합대학교(University)와 수 많은 전문대학(College)가 있고 두마게테지역에서 공부하는 학생 수만해도 3만명이나 된다고 하니, 교육의 도시라는 이름이 전혀 어색하지 않습니다. 주변 비사얀과 민다나오 지역에서 우수한 학생들이 상급학교 진학을 위해 가고자 하는 도시이기도 합니다.

#실리만대학교(Silliman university, SU)

교육의 도시, 두마게테에서 가장 유명한 대학으로 손꼽히는 곳이 바로 실리만 대학교입니다. 실리만 대학교는 1901년 8월 28일, 미국에서 건너온 개신교 전도사였던 Dr. Horace B. Silliman에 의하여 설립되었습니다. 필리핀에 세워진 최초의 개신교 학교이자 아시아에서 가장 오래된 대학교입니다.

▲실리만 대학교 로고

▲실리만 대학교 정문

서울여대 GSL필리핀팀이 방문했을때, 현지 협력기관의 소개로 실리만대학교 학교 홍보대사인 Allen과 Lucia을 만났습니다. 알렌과 루시아는 실리만 대학교에 재학하며 자신이 다니는 학교를 소개하는 자원봉사자로써 GSL 필리핀팀 학생들에게 실리만 대학교 캠퍼스를 곳곳을 소개해주었습니다.

실리만 대학교에는 다양한 전공과목이 있는데 그 명성에 걸맞게 필리핀 내에서도 항상 최고 분야를 자랑하는 것들이 있습니다. 회계학, 간호학, 재활치료, 공연예술 그리고 해양생물학 등이 그 대표분야인데요, 홍보대사인 Allen와 Lucia는 그 중에서 해양박물관과 도서관, 인류학박물관을 소개해주었습니다.

▲해양동물 화석 박물관

▲해양생물 화석을 관찰하는 GSL 필리핀팀

▲실리만대학교 중앙도서관

▲실리만대학교 홍보대사 Allen과 서울여대 필리핀팀의 Tea time

실리만 대학교에는 6천여명의 학생들과 5백여명의 교직원들이 이 배움의 터전에서 학문을 갈고 닦고 있습니다. 실리만대학교 캠퍼스의 면적은 61만 평방 미터에 달하며 곳곳에 거대한 크기의 아카시아 나무들이 자리 잡고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실리만대학교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는 울창한 나무

▲햇빛이 뜨거운 낮동안 고마운 그늘이 되어주는 나무

자료출처:

http://dumaguete.kr/tourist-spots/silliman-university/

http://www.ajunews.com/view/20160308075642423


조회 0회

우)04709 서울특별시 성동구 고산자로 269 (도선동 14) 신한넥스텔 1012호 l Tel. 02-2291-7971 ㅣ Fax. 02-2291-7973 

(사)아시안프렌즈 이사장 이남숙 ㅣ후원계좌: 우리은행 1005-301-664392 아시안프렌즈 | Email. asianfriends@hanmail.net

 

COPYRIGHT ASIANFRIENDS. ALL RIGHTS RESERVED.